토크 자유게시판
혼자사는 집이지만 요즘들어 더 넓어보이는건 제 느낌인가요? 
0
수월비 조회수 : 1586 좋아요 : 0 클리핑 : 0
작년 11월이었네요 아무 기대도 하지 않고 새아파트 주택청약을 넣었는데 당첨이 되버렸지 뭐야! 여름휴가때 부터 기분도 계속 최악이었는데 (전여친은 바람피고 헤어지고, 집엔 안좋은일 있고....) 나이 30살 어린나이에 내 집이 생겨버린건 아무래도 좋더라구요 26평이지만 
지금도 항상 집에 들어가면 새아파트고 내집이라는 것에 기분은 좋지만 아침일찍 출근하고 저녁 7~8시 퇴근해서 집에 들어오면 불꺼진 집이 그렇게 외롭고 공허 하더라구요. 새로운 만남을 가지라는 친구들이지만 정작 회사-집-회사-집 을 벗어나지 못하고 ㅎㅎ

새로운 사람을 만나서 다시 관계를 쌓고 친해지고 하는게 너무 어려워 진거 같아서 요새 좀 그렇네요! 제 친구들이 저보고 여자친구 없는게 이상하다고 자꾸 머라하지만 내가 좋아하고 관심이 생기지 않는 이상 이제는 노력조차 힘들어요 (상처가 너무 무서워서) ㅋㅋ 
주절주절 아침에 뭐라고 쓰는지도 모르지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회사 출근해서 주절중입니다.
수월비
    
-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.
클리핑하기      
· 추천 콘텐츠
 
Bravo2015 2020-01-21 21:14:52
일등 신랑감 스멜이 ㅎㅎ 힘내세요~ 좋은 인연은 때가 되면 나타나는 거 같아요~
수월비/ ㅎㅎ신랑감으론 일등인데! 인연은 언젠간~
키윽키윽 2020-01-21 19:02:23
청약되도 돈없으면 못들어가는데 ㅋ 능력자시네요!!
수월비/ 도움을 받았어요 ㅎㅎ 부모님 덕이죠
당신만을위한은밀한 2020-01-21 16:25:09
청약당첨 축하드려요! 굳굳굳 ~
근데 사람은 사람으로 잊는게 빨라요!  경험담 입니다:)
수월비/ 다들그렇다고 하던데 ㅎㅎ 쉽지가 않네요
지나가는행인 2020-01-21 13:50:07
누굴 만날려고 노력하면.....더 잘 안만나 지더라구요.....
그냥 열심히 잘 지내시면 나도 모르게 생기게 되실 것이고...그게 인연이라 생각하실거라 믿습니다~~~

회사-집 사이에 취미 생활이나 운동 같은걸 넣어 보세요....한결 나아 집니다~~~~^^*
수월비/ 그래서 요즘은 고민중이에요 어떤 운동이라도 해야될터인데..
예림이 2020-01-21 11:35:39
10평짜리 원룸살아도 외로우면 넓어보여용..식구늘어나면 26평 어차피 좁아지니 지금을 맘편히 편안히 즐기십시용ㅎㅎ
수월비/ 그렇긴 하겠죠?ㅎㅎ 혼자의 삶을 즐겨야겠네요
fkrl 2020-01-21 11:26:13
청약 당첨 축하드려요~
수월비/ 감사합니다 ^^
랜딩맨 2020-01-21 11:09:52
그냥 닥공... 아니고 닥일이 답입니다. 집에 대한 부담이 없으니 열심히 일에 푹 빠져버리는게 좋습니다.
단지, 건강만 잃지 않게 노력하면 됩니다. 젊은날 인연은 열심히 살아가는 중간에 만나게 될 겁니다.
젊은 패기와 열정에 응원을 보내드립니다!!!
수월비/ ㅎㅎ 네 감사합니다.
1


Total : 27584 (1/1380)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[공지] 콘텐츠 협력 브랜드를 찾습니다. 레드홀릭스 2019-07-29 10446
[공지] 카카오 오픈 단톡방 운영을 시작합니다. [236] 레드홀릭스 2017-11-05 56070
[공지] (공지) 레드홀릭스 이용 가이드라인 (2019.6.26 업데이트).. [226] 섹시고니 2015-01-16 152842
27581 즐거운 주말이지만.. new 키윽키윽 2020-02-22 355
27580 (후방주의)오전늦게 [3] new lover엉덩이 2020-02-22 863
27579 코로나 이후로 마스크를 첨 써보네요. [3] new 올라 2020-02-22 467
27578 누드크로키 그려드립니다^^ [2] new 클로 2020-02-22 741
27577 이정도면 살아 남을 수 있을까요? [5] new 검은연기 2020-02-22 690
27576 레홀님... [1] new 성난고추 2020-02-21 793
27575 우와 신세계~~ [5] new 공동이풍웅 2020-02-21 1448
27574 역시 내가 이래서 면역력이 부족하구나.. [3] 나빌레라 2020-02-21 932
27573 열심히 먹자 [1] 올라 2020-02-21 822
27572 이제는 사진 올리는 게시판이 없어졌나요? [3] 산넘고물건너 2020-02-21 938
27571 첫경험(완) [3] 내가궁금해 2020-02-20 1601
27570 어이없는 17살 시절의 첫경험 간기남K 2020-02-20 821
27569 원나잇은 죄는 아니져... 하지만 참 도덕적인 지탄을 받기에.... 간기남K 2020-02-20 738
27568 첫경험 (2) [3] 내가궁금해 2020-02-20 857
27567 유혹의 M자 자세 [24] 햇님은방긋 2020-02-20 2105
27566 아내가 원하는 사랑과 관심은 어떤 것일까요? [15] 산넘고물건너 2020-02-20 1051
27565 선물. [1] 전사독 2020-02-20 1006
1 2 3 4 5 6 7 8 9 10 > [마지막]  


작성자   제목   내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