토크 익명게시판
새벽 밤.. 
0
익명 조회수 : 3604 좋아요 : 0 클리핑 : 0

하루가 고단했는지 일찍 잠들었지만
기분나쁘게  꿈을 꿔버리고
화장실 가는 꿈을 꾸다가.. 꿈이 현실이 될까봐(?)
이 나이에 이불빨래 할것 같아 잠이 깨버렸습니다
막상  다시 자려니 헛생각만 들고  잠들려 할수록
더 맑아지는 머리랑 디스크 통증 때문에  잠들 수 없어서
책상에 앉았어요
멍때리고 유튜브로 노래나  듣다 졸리게 되면
그때  침대로 go back 해야겠네요
아직 잠들기전인 레홀러  분들은 뭐하고 계시나요
오랜만에 새벽반도 궁금해지네요
익명
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~
http://redholics.com
    
-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.
클리핑하기      
· 추천 콘텐츠
 
익명 2019-10-21 14:08:34
크 이거죠
익명 2019-10-21 07:34:03
전 이시간에 서울행중이었네요. 짜파게티에 계란이라.. 오늘 점심은 간짜장 먹어야겠습니다. (근데 서울에선 간짜장에 달걀후라이 안주죠 ㅜㅜ)
익명 2019-10-21 03:26:23
디스크 통증이라니..
새벽은 조용하네요 창문밖으로 들려오는 자동차소리, 살살불어오는 밤바람소리.
감성적인밤이지요
익명 / 네 저도 창문열고 오랜만에 새벽바람 느끼고 있어요
익명 / 사진 맛있어보이네욥 츄릅 이 밤에 배고파지는군요 ㅎ
익명 / 너무 글만 쓰긴 그렇고 기분이 좀 우울했는데 슬픈사진 올리면 더 슬퍼질까봐 전에 먹어보거 올렸어요ㅎ
1


Total : 20913 (1/1395)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20913 나는 잊지않았는데...... [2] new 익명 2020-07-06 295
20912 여자들은 남자가 사정한걸 알 수 있나요? [3] new 익명 2020-07-06 420
20911 심심...(feat.새벽반) [3] new 익명 2020-07-06 718
20910 야톡 하다 잠들고 싶다 [15] new 익명 2020-07-06 819
20909 음악)  마음이 이러네요 [1] new 익명 2020-07-06 277
20908 자소서를 쓰면 [9] new 익명 2020-07-06 777
20907 하루 마무리 [8] new 익명 2020-07-05 550
20906 달 달 무슨 달 new 익명 2020-07-05 403
20905 여기밖에 여쭐데가ㅜ없네요.. [3] new 익명 2020-07-05 569
20904 썰) 일상, 비일상, 다시 일상. [6] new 익명 2020-07-05 921
20903 대화 new 익명 2020-07-05 415
20902 어제의 흔적 위아래.jpg [6] new 익명 2020-07-05 1122
20901 뭔가 레홀 정체기인듯 [2] new 익명 2020-07-05 530
20900 사진) 망할 만두피 [2] new 익명 2020-07-05 704
20899 나도 보빨 [4] new 익명 2020-07-05 735
1 2 3 4 5 6 7 8 9 10 > [마지막]  


제목   내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