추천 아이템
  아빠와 딸이 ..
청소년의 성교육은 턱없이 모..
  자가주사 발기..
섹스 시 충분히 발기되지 않거..
  비뇨기과특집..
- 성기확대수술의 방법에는 어..
  여성사정, 실..
여성사정에 나오는 액체는 오..
팩토리_Article > 레알리뷰

임플라논 피시술 후기 [4]
출처 : www.ghfp.com.au   사실 1년도 훨씬 전부터, 아마 생리컵으로 환승하면서부터 임플라논*에 대해 고민을 했는데, 이래서 저래서 시간이 안되서 생리시작일보다 훌쩍 지나버려서 병원이 멀어서 귀찮아서 더워서 추워서... 별별 핑계로 이제야 시술했네요. *임플라논이란(클릭) 생리주기가 규칙적이진 않으나 기록한 걸 보면 통상 플러스마이너스 2 ~ 5일 정도 차이가 납니다. 매번 콘돔을 사용함에도 불구하고, 생리주기가 불규칙한 것을 알고 있음에도, 예정 생..
레드홀릭스 2019-01-15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3618클리핑 116
우리는 산부인과와 친해져야한다! [2]
신년맞이 몸살에 걸린 A양. 관절이 다 쑤시고 근육은 뭉치고 결려서 아주 죽겠다. 씨바 마지막으로 떡 친지가 언제인지도 생각이 안 나는데 이러다 호랑이도 한번만 더 달라는 그 맛있는 떡맛도 다시 못 보고 걍 죽어버리는 게 아닌가 하며 몹시 비관적인 마음으로 개골골거리며 자리보전하고 누워 있다가 아랫배가 묵직해서 화장실에 가 본다. 어라? 빤스를 보니 분비물 상태가 영 안 좋다. 허걱, 이게 웬 일이야! 질염인가? 아니 시파, 썼어야 질염이든 질염 할아버지든 이해를 하..
남로당 2018-10-24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4135클리핑 73
야동의 주인공이 되어보자 에스테빌(estheveil) 사용기.. [5]
일본 AV에서 장르별 마사지물에서 자주 등장하는 수용성 젤의 한 종류로서 이국주가 "호로로! 호로로!" 하듯이 손으로 말아올려서 가슴으로 마사지하는 그런 용도로 자주 이용되는 젤의 한 종류다.   가루 또는 액상으로 출시가 되며 현재 국내에서 시판중인 제품은 Only 가루. 물에 희석시켜서 잠시 놔두면 페페젤의 양을 능가하는. (성경책에 등장하는 "물이 포도주로 변하더라"의 기적을 체험하실 수 있겠다) 유일한 단점이라..
우명주 2018-06-12 뱃지 0 좋아요 4 조회수 13529클리핑 99
첫 포르노, 첫 자위, 첫 사정을 추억하며 - 마이 타케 이테아.. [1]
출처 : http://news.joins.com/article/8734184 예전에 어떤 뉴스가 하나 올라온 적이 있었다. 성인을 대상으로 한 조사였는데, 야동을 본 여자와 안 본 여자를 비교해본 결과 이러이러한 차이가 있었는데 남자는 성인 중에 야동을 안 본 사람이 없다는 결과만 도출해낸, 그냥 그런 조사. 결국, 뗄레야 뗄 수가 없는 건가. 영상 앞에 경고문구가 뜨면 뭐하나. 우린 이미 보는 법을 다 알고 있다.  나의 첫 사정과 자위는 처음 본 포르노와 함께였다. ..
레드홀릭스 2018-04-10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10003클리핑 184
도쿄 성인 VR체험기 [4]
영화 [백투더퓨처] 안녕하세요. 저는 평범하고 성욕 넘치는 20대 청년입니다. 며칠전 레홀에서 청담동에 성인용 VR 가게가 오픈했다는 글을 보고 간단하게 댓글로 "저는 일본에서 경험을 했습니다ㅎㅎ" 이렇게만 하고 말았는데 가만 생각하니... 왜 레홀에서 이 얘기를 한번 풀어볼 생각을 못했을까 멍청한놈!! 이라 생각하며... 거두절미하고 후기로 바로 START! 때는.. 2017년 1월 이었습니다. 2월 대학 졸업식을 앞두고 함께 놀고 지..
레드홀릭스 2018-03-06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8039클리핑 226
나의 좌충우돌 첫 자위와 쾌감 찾아가기
영화 [Call Me By Your Name] 나의 첫 자위는 성이나 섹스가 뭔지도 모를 때였다. 유치원도 다니기 전에 친구랑 집에서 장롱 안을 드나들며 놀다가 어떻게 하다 친구가 미쳐 장롱에 들어가지도 못했는데 문을 닫았다. 친구는 그대로 장롱 안에 쌓아놓은 이불과 문 사이에 끼었고 우리는 그게 뭐가 그리 웃겼는지 깔깔대며 웃었다. 그리고는 번갈아 가며 장롱 안에 끼이기 놀이를 했다. 그러다 나도 모르게 발기가 되었나 보다. 나는 장롱 안에 서고 친구가 문을 닫았는데 내 성..
레드홀릭스 2017-12-18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6253클리핑 250
변의 불시착에 대한 철학적 고찰
  24년동안 화장실을 접하며 본인이 가장 강하게 느꼈던 부분 중에 한 가지가 있었드랬다.   '왜 변은 완벽히 자신의 영역으로 착지하지 못한 채 그 옆을 스치는가?'   바로 이것이다. 출근시간, 지하철 표를 끊기 전 허전한 마음에 자주 애용하는 XX역 공중 화장실에서 3칸 중 2칸(여기서는 퍼세식을 기본값으로 함)은 각각의 가장 자리에 고향으로 가지 못한 일부 변들이 랜덤하게 떨어져 있는것을 목격할 수 있었다.   그 중에는 말라 비틀어져 갈..
남로당 2017-12-1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140클리핑 199
나의 첫 자위를 추억하며
영화 [ginger snaps 2] 그게 자위였는지 당시 오르가즘을 느꼈던 건지는 아직 잘 모르겠다. 하지만 그때의 행위와 느낌이 나의 열 살, 스무 살, 서른 살을 채워 지금의 나를 만들었던 건 분명하다. 오늘 나의 첫 자위를 추억해보고자 한다. 유치원이 끝나고 같은 반 여자아이의 집에 놀러갔다. 우리는 인형놀이를 하다가 금새 지루해져 동화책을 꺼내 들었는데 사실 지루했다기 보다는 얼마 전에 보았던 한 장면 때문에 의도적으로 그 아이에게 동화책을 읽자고 권했던 것 같다..
레드홀릭스 2017-12-0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6068클리핑 263
중년 남녀 이야기 [3]
영화 [완벽한 파트너]   몇 년 전 지방의 한 모텔에서 몇 달 간 카운터를 봐주며 생활한 적이 있다. 이 이야기는 그때 대실로 들어온 어느 중년 남녀의 이야기이다. 계절은 아마 더운 7~8월이었던 것으로 기억된다. 나이는 남녀 모두 50대 중후반 정도로 보였고 모텔에 들어오는 대부분의 중년 남녀가 그렇듯 그들의 관계도 부부처럼 보이지 않았다. 남자가 카운터에서 대실비 결제 후 키를 받고 여자는 그의 뒤를 따라 엘리베이터로 향했다. 대실 시간은 보통 2~3시..
레드홀릭스 2017-08-29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7248클리핑 235
발기부전치료제 구입기 [2]
"다음 편은 발기부전치료제에 관한 거니까 몇 알 사서 기사 쓰고 편집해. 알았지?" "네? 발기부전제요? 저보고 사라고요?"   편집장은 배시시 웃었습니다.   "W씨 같은 총각에게는 좋은 기회지. 안 그래? 쓸데가 없는 건 어쩔 수 없더라도 호기심 충족은 되니까. 호호호"   건너편에 있던 포토그래퍼가 놀렸습니다. 순진한, 총각 딱지도 못 뗀 남자라고 놀려대는 그녀들을 두고 사무실을 나왔습니다. 어이가 없었지만, 숨기고 사는 제..
우명주 2017-08-24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5369클리핑 288

1 2 3 4 5 6 7 8 9 10 > [마지막]

작성자   제목   내용